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 데이터바우처 지원사업 수요기업 간담회 개최
상태바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 데이터바우처 지원사업 수요기업 간담회 개최
  • 조경하 기자
  • 승인 2019.06.16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대 7,000만원 정부지원, 데이터바우처로 비즈니스의 기회 잡아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 데이터바우처 지원사업 수요기업 간담회 개최

최대 7,000만원 정부지원, 데이터바우처로 비즈니스의 기회 잡아

 

[이코노미타임21=조경하 기자]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원장 민기영, 이하 ‘K-Data’)은 데이터바우처 지원사업에서 선정된 분야별 주요 수요기업들과 6월 12일에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데이터바우처 지원사업의 취지와 목적 등을 공유함으로써 K-Data와 수요기업들이 데이터 생태계 활성화를 위한 비전을 가지고 함께 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간담회에는 데이터바우처 지원사업의 1차 협약을 완료한 196개 수요기업 중에서 분야별 주요 기업 대표들과 K-Data 민기영 원장이 참석해 데이터바우처 사업의 방향에 대한 업계 의견을 나눴다.

 

1차로 협약을 완료한 수요기업들은 5월 20일부터 10월 18일까지 정부로부터 지원받은 데이터바우처를 활용해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참석한 수요기업 대표들은 “확보한 데이터바우처를 통해 제공받은 데이터와 가공서비스를 사업에 접목해서 신규 앱 론칭 및 추가 서비스를 개발하게 되어 비즈니스 혁신을 기대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민기영 K-Data원장은 “수요기업들이 데이터바우처 지원을 계기로 유망한 기업들이 계속해서 육성될 수 있도록 돕고자 한다”라며 “DB-Stars나 데이터글로벌 등의 사업을 통해서도 기업들의 역량을 강화하고 해외진출을 도와서 ‘뱅크샐러드’와 같은 좋은 사례를 만들고, 이들이 데이터 거래의 주체로 자리매김하는 선순환적인 구조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