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은 책은 독서통장에 적립’책 읽는 재미 솔솔
상태바
‘읽은 책은 독서통장에 적립’책 읽는 재미 솔솔
  • 최현종 기자
  • 승인 2020.02.24 0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0개 복컴 공공도서관에 정리기 비치…24일부터 발급 개시 -

[포스트21=최현종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어린이의 독서흥미를 유발하고 올바른 독서습관 형성을 돕기 위해 오는 24일부터 ‘독서통장 발급 서비스’를 본격 실시한다.

시는 지난해 복컴 도서관 2곳에서 독서통장 발급 서비스를 시범실시 결과 이용 시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이에 따라 시는 올해 10개 복컴 내 공공도서관으로 서비스를 확대하기로 하고 정부합동평가 인센티브를 활용해 지난해 말 복컴 도서관 8곳과 작은도서관 4곳에 독서통장 정리기를 비치했다.

독서통장은 은행 통장과 같은 형태로 본인이 읽은 책 내용(대출·반납일·제목·지은이 등)을 통장형식으로 정리함으로써 나만의 독서이력을 관리할 수 있어 더욱 의미가 있다.

독서통장은 어린이부터 성인까지 시민이면 누구나 도서관 회원증(실물카드)을 지참하고 공공도서관을 방문하면 언제든지 발급 가능하다.

시는 발급서비스가 안정화되면 독서통장과 연계해서 ‘마일리지 적립제도’와 ‘시민독서왕’ 등 서비스를 확대해 책 읽는 즐거움과 도서관 이용 활성화에 기여할 예정이다.

이홍준 교육지원과장은 “독서통장 서비스가 시민들의 독서의욕 고취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단순히 독서이력을 기록하는 수단을 넘어 책과 친숙해지고 책에 흥미를 갖게 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