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IX, K팝 아이돌 그룹 최초 일본 타워레코드 ‘타워레코멘’ 선정
상태바
CIX, K팝 아이돌 그룹 최초 일본 타워레코드 ‘타워레코멘’ 선정
  • 정민희 기자
  • 승인 2020.03.13 0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 1일 日 첫 싱글 앨범 ‘리바이벌’ 발매…글로벌돌 입지 굳힌다
[사진 = C9엔터테인먼트 제공]

[포스트21=정민희 기자] 보이그룹 CIX가 일본 활동에 박차를 가한다. CIX(BX, 승훈, 배진영, 용희, 현석)는 오는 4월 1일 일본 첫 싱글 앨범 ‘Revival(리바이벌)’을 발매한다.

이에 앞서 CIX는 12일 오후 6시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일본 첫 싱글 앨범의 동명 타이틀곡인 ‘리바이벌’ 뮤직비디오 티저를 공개한다. 오는 13일 자정에는 전 세계 모든 음원 플랫폼을 통해 타이틀곡 ‘리바이벌’ 음원이 선공개된다.

특히 CIX는 첫 싱글 앨범 발매 전부터 일본 현지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어 더욱 기대를 모은다. 일본 타워레코드 공식 홈페이지에서 ‘타워레코멘’으로 4월 한 달간 CIX가 소개될 예정이다.

‘타워레코멘’은 전국 타워레코드 점원들이 신예 아티스트의 앨범을 듣고, 그중 우수 아티스트들을 선정해 매월 타워레코드 홈페이지에 게재하는 기획이다. 이 가운데 CIX는 K-POP 아티스트 최초로 선정되는 저력을 발휘했다.

CIX의 타이틀곡 ‘리바이벌’은 부활과 재생을 의미하며, 사랑에 흔들리는 기분을 감정적으로 표현한 미디엄 템포의 곡이다. 첫 싱글 앨범에는 타이틀곡 ‘리바이벌’ 외에도 국내에서 먼저 발매된 2개의 트랙이 일본어 버전으로 수록된다.

지난해 8월 일본 메이저 음반사 워너뮤직재팬과 계약을 체결한 CIX는 10월 국내에서 먼저 선보였던 데뷔 앨범 ‘헬로 챕터 1. 안녕, 낯선사람’의 일본어 버전을 발매한 바 있으며, 이번 앨범을 통해 ‘글로벌돌’로서 입지를 견고히 할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